산동 적림지구, 선산 죽장지구 지구단위계획 수립
 
구미조은뉴스/ 편집인 / 윤영학

 구미시(시장 남유진)는 산동 적림지구, 선산 죽장지구 2개(A=1.13㎢) 지구에 대해 2012년 5월에 지구단위계획 수립을 완료하였다..
▲     구미시 산동면 적림리 일대          <   다음지도 캡쳐화면 >                      © 구미조은뉴스/ 편집인 / 윤영학

▲   산동 적림지구      ©구미조은뉴스/ 편집인 / 윤영학
2020년 구미 도시기본계획의 장래 수용인구(55만명)에 맞춰 2009년 도시관리계획 변경 시 지구단위계획구역으로 지정된 산동 적림지구는 산동면 적림리 산44번지  일원에 구역면적 705,312㎡으로 용도지역은 제1종일반주거지역, 근린상업지역, 자연녹지지역에 주택건설용지, 근린상업용지 등이 있고 도시기반 시설로는 공원 7개소, 장래 교통 수요를 고려한 도로 중로 17개, 소로 44개 노선 및 주민편의를 위한 공용 주차장 4개소를 계획하였다. 

구역 내 흐르는 성수천변 친수 공간 확보를 위한 공공공지 및 구역 북측에 장래 수용인구를 감안하여 공동 주택지를 배치하였다.
▲   구미시 선산읍 죽장리 일대            <   다음지도 캡쳐화면 >                            © 구미조은뉴스/ 편집인 / 윤영학

▲ 선산 죽장지구        © 구미조은뉴스/ 편집인 / 윤영학
선산 죽장지구는 선산읍 죽장리 340번지 일원에 면적 421,439㎡으로 용도지역은 제1종일반주거지역, 자연녹지역으로 구역면적에서 주택건설용지가 280,119㎡로 66.5%를 차지하고 공원 4개소, 도로 중로 9개 노선, 소로 38개노선, 공용 주차장 2개소 등으로 계획하였다.

또한, 산동 적림지구 및 선산 죽장지구에 지구단위계획 수립 완료로 인해 개발행위제한이 해제 되어 금회 수립된 지구단위계획에 맞춰 이전 제한 행위였던 건축물 신축 등의 행위가 가능해져 2개 지역의 체계적개발 및 도시 발전이 기대되고 있다.
 구미시 지구단위계획 구역은 전체 32개 지구로 면적은 10.29㎢이며 이 중 21개 지구(A=6.04㎢)는 수립 완료 되었으며, 현재 해평 오상지구 등 9개 지구(A=3.40㎢)는 지구단위계획 수립 중에 있으며 이전 무분별한 개발에서 벗어나 체계적인 도시발전 및 쾌적한 환경을 위한 도시미관 확보를 목표로 지구단위계획 수립 완료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구단위계획이란 도시계획수립대상 지역안의 일부에 대하여 토지이용을 합리화하고 그 기능을 증진시키며 미관을 개선하고 양호한 환경을 확보하며, 당해 지역을 체계적ㆍ계획적으로 관리하기 위하여 수립하는 계획으로 도시전체의 토지이용 계획 및 기반시설 정비를 대상으로 하는 도시관리계획이다

기사 / 장성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2/07/10 [16:34]  최종편집: ⓒ 구미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