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진청, 가축분뇨 자원화 시설 평가로 고효율 시설 보급에 주력
 
윤영학 기자

농진청, 가축분뇨 자원화 시설 평가로 고효율 시설 보급에 주력
- 2008년 22개 업체 평가 작업 착수 -
농촌진흥청 축산과학원은 2008년도 가축분뇨 처리시설 및 관련기술 평가를 위하여 학계 등의 관련 전문가 20명으로 가축분뇨 처리시설 및 관련기술 평가 전문위원회(위원장 오인환 교수)를 구성하여 평가사업에 착수하였다.
가축분뇨 자원화시설 평가에는 농가규모 6개, 공동시설규모 11개, 농가+공동규모 5개 등 총 22개의 가축분뇨 처리시설업체가 접수하였다. 이는 ’07년 15개 업체에 비해 약 50% 증가한 것이다.
특히, 공동시설규모에 있어서는 ’07년 5개소에 불과하였으나 올해는 11개소로 크게 늘어났다. 이는 가축분뇨의 해양배출 감축에 대응한 정부의 가축분뇨 공동자원화지원사업(농식품부)과 공공처리시설 확대(환경부) 정책에 힘입어 관련 산업에 탄력이 붙은 결과로 해석된다.
이를 위하여 농촌진흥청에서는 지난 9일 관련 전문가 20명(생산자단체 4명, 농가 1명, 학계 4명, 농식품부 1명 그리고 농촌진흥청 10명)으로 ‘가축분뇨 처리시설 및 관련기술 평가 전문위원회’를 구성하고 건국대 오인환 교수를 위원장으로 선임함으로서 평가사업을 착수하였다.
전문위원회에서는 퇴비화·액비화 등의 가축분뇨 처리시설에 대해 기술·경제성·농가 적용성 등의 평가를 실시하여 축산농가 등이 우수 시스템을 선택할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하게 된다. 이 날 개최된 회의에서는 평가를 위한 세부지침을 마련하고 앞으로 일정을 논의하였다.
향후 추진일정은 서류심사·프레젠테이션을 통해 현장실사 대상 시스템을 선정하고 현장실사를 거쳐 종합평가를 한다. 종합평가 결과는 농촌진흥청 홈페이지 등과 책자로 발간하여 축산농가 및 관련 기관 등에게 제공된다.
* 평가일정 : 서류심사·프레젠테이션(5월) → 현장실사(6~7월) → 종합평가(7~8월) → 평가결과 책자발간(8~9월)
[문의] 농촌진흥청  축산과학원  정광화 031-290-1732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08/05/15 [22:16]  최종편집: ⓒ 구미조은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